HOME > 자료실 > 보도자료

인터넷 포털상의 인물 소개, ‘별자리’ ‘띠’ 운세와 연결(2011.09.02)

한국교회언론회님 | 2015.05.13 16:41 | 조회 1761



인터넷 포털상의 인물 소개, ‘별자리’ ‘띠’ 운세와 연결
기독교계 지도자는 언론회 통해 요청하면 삭제키로


주요 인터넷 포털사의 “인물정보”에 보면 간략한 약력 소개와 함께 ‘띠’와 ‘별자리’가 나온다. 그런데 이런 ‘띠’와 ‘별자리’는 〔운세〕와 연결되게 되어 있어 문제가 있다.

현재 이런 서비스를 하고 있는 인터넷 포털사는 <네이버>와 <다음>이다. 다음은 「인물」을 검색하면, ‘띠’와 ‘별자리’가 나오고 이를 ‘더블 클릭’하면 ‘검색하기’가 나온다. 이를 다시 클릭하면 ‘띠별 운세’와 ‘별자리 운세’와 연결되게 되어 있다.

네이버는 「인물정보」에서 하단에 “인물정보 상세보기”를 클릭하면 ‘띠’와 ‘별자리’가 나오고 이것도 〔운세〕정보로 링크되어 있다.(국민일보 8월 23일자 보도)

이렇게 중요 인물들의 약력을 운세와 연결하는 것은 목회자와 심지어 사망한 인물에까지 연결되도록 하고 있어, 고인에 대한 심각한 결례와, 성경에서 미신과 우상숭배를 엄하게 금하고 있는 기독교의 지도자들에 대한 모욕이 되고 있다.

성경에서는 “그의 아들이나 딸을 불 가운데로 지나게 하는 자나 점쟁이나 길흉을 말하는 자나 요술하는 자나 무당이나 진언자나 신접자나 박수나 초혼자를 너희 가운데에 용납하지 말라”(신18:10-11), “네가 쫓아낼 이 민족들은 길흉을 말하는 자나 점쟁이의 말을 듣거니와 네게는 네 하나님 여호와께서 이런 일을 용납하지 아니하시느니라”(신18:14)고 말씀하고 있다.

이에 대하여 한국교회언론회는 지난 달 31일 그 문제점을 지적하고, 기독교 지도자들에 대한 불필요한 정보를 삭제해 줄 것을 요청했는바, <다음>에서 회신해 오기를, 필요시 본인이 요청하면 삭제해 주겠다는 것과, 이를 한국교회언론회를 통해서 요청해 오면 일괄적으로 삭제해 주겠다는 약속을 해 왔다.

이에 한국 기독교계의 지도자 중 인터넷 포털사의 「인물」에 소개된 분이 있으면, 본회에 신고해 주기 바라며, 이를 적극적으로 반영할 계획이다. 아직 <네이버>에서는 답변이 없으나, 기독교계의 단호한 의견 개진이 필요하다고 본다.






twitter facebook google+
381개 (7/20페이지) rs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한국교회언론회님
2303
2015.05.13 17:00
한국교회언론회님
1543
2015.05.13 16:59
한국교회언론회님
1526
2015.05.13 16:56
한국교회언론회님
1389
2015.05.13 16:47
한국교회언론회님
1328
2015.05.13 16:42
한국교회언론회님
1420
2015.05.13 16:35
한국교회언론회님
1316
2015.05.13 16:33
한국교회언론회님
1441
2015.05.13 16:32
한국교회언론회님
1830
2015.05.13 16:29
한국교회언론회님
1761
2015.05.13 16:24
한국교회언론회님
1618
2015.05.13 16:23
한국교회언론회님
1428
2015.05.13 16:18